[텐아시아=이은진 기자]
‘3대 천왕’ 백종원/사진제공=SBS
‘3대 천왕’ 백종원/사진제공=SBS


‘3대 천왕’이 올림픽 특집으로 꾸며진다.

오는 6일 방송되는 SBS ‘토요일이 좋다 – 백종원의 3대 천왕’(이하 3대천왕) ‘리우 올림픽 특집’ 편에서는 국가대표 선수들이 사랑하는 국민 보양식 ‘설렁탕’ 이 소개될 예정이다.

특히 이날 방송에 소개되는 설렁탕집은 무려 96년 역사를 가진 곳이라 먹방 로드에 익숙한 백종원도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먼저 백종원은 설렁탕을 먹을 때 알아두면 좋을 자신만의 꿀팁을 소개했는데, 간단하지만 유용한 그 방법은 바로 설렁탕 주문 시 취향에 따라 고기 부위를 빼 달라고 주문하는 것이었다.

또한 설렁탕 명인은 3대째 전해져오는 이 집만의 특별한 소머리 손질법을 소개했는데, 명인만의 비법은 바로 ‘우설(소 혓바닥)’의 거칠거칠한 부분이 소머리에 붙은 잔털을 깔끔하게 제거해준다는 것. 실제로 스튜디오에 ‘우설’이 등장하자 그 충격적인 자태에 MC들 뿐만 아니라 모두가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3대 천왕’은 오는 6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