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달살벌
달살벌


정준호와 정웅인이 김원해의 모친을 만났다.

26일 방송된 MBC ‘달콤살벌 패밀리’에서는 윤태수(정준호)와 백기범(정웅인)이 손세운(김원해)의 모친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윤태수는 이춘분(오미연)이 데려온 손세운의 모친을 만나 당황했다. 손세운의 모친이 무속인이었던 것. 윤태수는 한밤 중 손세운을 찾기 위해 기도를 올리는 모친의 모습에 겁을 먹었다.

다음날 손세운의 모친은 윤태수와 함께 백기범(정웅인)의 회사를 찾았다. 이에 당황한 백기범이 “일부러 그런 게 아니다”라고 변명하자 윤태수는 “예전에 손세운의 허벅지에 뜨거운 국물을 엎어서 그렇다”라고 거짓말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MBC ‘달콤살벌 패밀리’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