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노을
노을


노을 강균성이 비스트 윤두준과 친분을 밝혔다.

26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노을과 허각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컬투는 노을에게 “이번에 용준형 씨 곡을 받았다고 들었다. 평소에 친분이 있나?”라고 물었다. 이에 강균성은 “‘정글의 법칙’을 찍은 후 친해졌다”고 답했다.

이어 강균성은 “찍으면서 워낙 고생을 많이해서 친해질 수 밖에 없었다”며 “촬영 후에 용준형이 작업한 노래들을 듣고 반해서 노을 노래도 하나 써달라고 부탁해서 받았다”고 밝혔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YNB 엔터테인먼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