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마을
마을


우현주가 장희진을 회상했다.

18일 방송된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에서는 경순(우현주)이 한소윤(문근영)에게 김혜진(장희진)과의 일화를 회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경순은 자신이 과거 성폭행 피해를 입었던 사실을 고백하면서 김혜진이 자신에게 함께 성폭행범을 잡자고 했던 일을 떠올렸다.

당시 김혜진은 경순을 찾아 “우리가 힘을 합치면 잡을 수 있다. 그 사람은 옛날에도 그랬고 지금도 그러고 있다. 앞으로도 또 그럴지 모른다”라면서 “우리가 막을 수 있다”라고 설득했다.

그러나 경순은 “상관 없다. 나는 아무 일도 없었다”라고 매몰차게 거절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