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전현무쇼3
전현무쇼3


‘전현무쇼’ 전현무가 양정원과의 스캔들을 언급했다.

28일 방송된 KBS2 ‘전무후무 전현무쇼'(이하 ‘전현무쇼’)에서는 3년만에 KBS에 복귀한 전현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KBS 출신 프리랜서 선배로서 출연한 신영일은 전현무에게 “무제를 일으킬 요건이 있느냐. 음주는 어떠느냐”고 물었다. 이에 전현무는 “음주 문제는 없다”고 답했고 신영일은 “여자 문제는?”이라고 되물었다. 전현무는 “여자 문제는 조심해야한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이어 신영일은 “스티커 사진 스캔들은 무엇이느냐”며 양정원과의 스캔들에 대해 물었다. 전현무는 “스캔들은 꽁트였다”며 능청스럽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앞서 지난 1월 한 매체는 전현무와 양정원이 교제 중이라고 보도했지만 양측은 “두 사람이 친한 것은 맞지만 교제하는 관계는 아니다”라고 밝힌 바 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tenasia.co.kr
사진. KBS2 ‘전무후무 전현무쇼’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