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호 기자]
후지 이미나
후지 이미나


그룹 FT아일랜드의 이홍기가 일본 배우 후지이 미나 첫 만남 당시를 회상했다.

17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는 ‘내 친구는 외국인 특집’으로 꾸며져 이홍기, 후지이미나, 김유리, 오타니 료헤이, 최희, 파비앙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유재석은 이홍기에게 과거 한 프로그램에서 가상 부부로 출연했던 후지이 미나의 첫인상에 대해 물었다.

이홍기는 “사진을 봤는데 너무 예쁘더라. 처음엔 혼혈인줄 알았다”고 회상했다.

후지이 미나는 “남편이 이홍기였다는 것을 알았다. FT아일랜드 노래도 알고 있었고 이홍기의 드라마도 봤다. 그래서 말을 잘 할 줄 알았는데 첫날은 내가 리드했다”고 설명했다.

이홍기는 “겁먹었었다. 한국말도 너무 잘해서 놀랐고 얼굴이 주먹만 해서 한 번 더 위축됐다”며 “당시에는 살이 많이 쪘을 때다. 스스로에 대한 자신감이 없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후지이 미나는 일본 출신 배우로 한국에서도 활동 반경을 넓혀가고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