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마마무 솔라
마마무 솔라


일편단심 해바라기의 정체는 마마무 솔라였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새 복면가수들의 2라운드 대결이 이뤄졌다. 일편단심 해바라기(이하 해바라기)와 전설의 기타맨(이하 기타맨)이 2라운드 첫 번째 대결을 펼쳤다.

대결 결과, 기타맨이 승리했고, 해바라기의 정체가 밝혀졌다. 정체는 마마무의 솔라였다. 앞서 판정단은 마마무라고 추측했다. 김구라는 마마무는 러블리한 느낌이 없어서 아닐 것이라고 전했다.

김구라는 “콘셉트가 슬림한 빅마마 아니냐”며 “나이가 많냐”고 물었다. 이에 솔라가 “마마무를 와일드하고 나이가 많을 것이라고 생각하는데 아니다”고 편견을 깼다.

산들은 “마마무가 정말 잘한다. 나보다 어린 멤버가 두 명이나 있다”고 전했다.

솔라는 산들에 “마마무 언급을 자주 해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뵙고 감사하다는 말을 꼭 전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솔라는 “조금 아쉽긴 하지만 재미있게 있다 간다”고 인사했다.

솔라 “너무 소중한 시간이었고, 나를 알게 된 계기였다. 얻어가는 것이 많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해서 그때는 꼭 가왕이 되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MBC ‘복면가왕’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