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셈블리1
어셈블리1


[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어셈블리’ 대통령이 진상필에게 직접 전화를 걸었다.

27일 방송된 수목드라마 ‘어셈블리’에서는 대통령이 진상필(정재영)에게 직접 전화를 걸었다.

이날 최인경(송윤아)는 “네. 지금 진상필 의원과 같이 있습니다”라고 조심스럽게 전화를 받았다. 진상필은 “아니 도대체 무슨 전화길래 그렇게 조심스럽게 받냐”며 전화를 받아들었다.

전화를 건 사람은 다름아닌 대통령. 진상필은 깜짝 놀라 자리에서 일어나며 “바쁘실 텐데 저한테 전화를 다 주셨네요”라고 물었다. 대통령은 “내 조만간 뜻을 전달 하겠습니다”라는 말을 남긴 후 전화를 끊었다.

진상필은 최인경에게 “‘본인의 뜻을 조만간 전달하겠다’ 말만 하고 끊었다”며 “까불지 말라고 경고하는 건가?”라고 물었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KBS2 ‘어셈블리’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