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캐스트 슈퍼주니어
스타캐스트 슈퍼주니어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스타캐스트’ 동해가 강인에게 살빼라고 말했다.

15일 방송된 네이버 스타캐스트 ‘슈퍼주니어 악마들의 회식’ 생방송에는 슈퍼주니어 멤버 규현, 희철, 은혁, 려욱, 시원, 강인, 이특, 동해, 예성이 출연해 재치있는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노래를 맞추면 멤버에게 하고싶었던 말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주는 시간이 공개됐다. 이날 동해는 강인에게 할 말이 있다며 “연예활동보다 야구를 더 많이하는 것 같다”며 “다이어트를 좀 했으면 좋겠다”고 밝혀 시선을 끌었다.

이날 강인은 “다이어트를 해봤다”며 눈물을 글썽이는 듯한 모습을 보였고, 동해는 “너무 잘생겼는데 사람들도 강인씨가 너무나 잘생긴것도 아는데”라며 아쉬움을 전했다. 이에 팬들은 댓글을 통해 “동해 도망가”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스타캐스트 ‘악마들의 회식’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