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기욤 (1)
1-기욤 (1)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캐나다 출신 방송인 기욤이 “캐나다에 정말 가보고 싶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9일 오후 2시 상암동 JTBC 빌딩에서는 종합편성채널 JTBC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이하 ‘내친구집’) 캐나다 편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방현영 PD와 캐나다 편에 출연한 기욤 패트리, 그룹 슈퍼주니어M의 헨리가 참석했다.

기욤은 “캐나다 출신이긴 하지만 캐나다를 많이 가보지 못했다”며 “한국에 와서 나이아가라 폭포를 가본 사람들도 많이 만나서 정말 가보고 싶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그는 “분량 욕심 없이 멤버들과 정말 재미있게 캐나다 여행을 다녀왔다”며 여행 소감을 전했다.

글로벌 친구집 습격 프로젝트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는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50분 JTBC를 통해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JTB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