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나혼자산다’ 강남이 뛰어난 수영 실력을 자랑했다.

2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김용건과 캐나다 여행을 떠나게 된 강남이 스쿠버 다이빙 자격증을 따기 위해 고군분투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스쿠버 다이빙을 배우기 위해 수영장을 찾은 강남은 뛰어난 수영 실력을 뽐냈다. 이후 인터뷰에서 강남은 “어릴 때부터 바다 근처에서 살았다. 그래서 수영을 잘하고 좋아한다”며 수영 실력에 자신감을 보엿다.

이어 강남은 “수영으로 스트레스를 풀 정도다”라며 수영에 대한 애정을 과시했다. 인터뷰에서 수영 실력을 뽐내던 강남은 “나는 돌고래다”라고 말해 큰 웃음을 자아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제공. MBC ‘나 혼자 산다’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