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왕의꽃
여왕의꽃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여왕의 꽃’ 김성령의 과거를 알고 있는 인물이 등장했다.

20일 방송된 MBC 드라마 ‘여왕의 꽃’에서는 과거 레나(김성령)와 함께 고아원에서 자란 김도신(조한철)이 레나를 알아보는 장면이 그려져 관심을 모았다.

도신은 우연히 신문에 실린 레나정의 모습을 보고 “어디서 많이 본 것 같다”며 생각에 잠겼다. 이내 도신은 레나가 과거 고아원에서 같이 자란 정은혜라는 사실을 기억해냈다.

희라(김미숙)와 혜진(장영남)이 레나정의 과거를 추적하고 있는 가운데, 레나정의 과거를 아는 인물 김도신이 나타나 앞으로 극의 전개에 긴장감을 높이고 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MBC ‘여왕의 꽃’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