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삼시세끼' 유해진
tvN '삼시세끼' 유해진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삼시세끼’ 유해진이 만재도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지난 19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 정선편’에서는 보아에 이어 만재도 대표 유해진이 게스트로 옥순봉을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옥택연이 “만재도가 나으세요, 여기가 나으세요?”라고 묻자 유해진은 “나는 사실 산을 좋아한다. 산 많고 이런 데가 더 좋은 것도 있다”고 답했다.

하지만 곧 이어 공개된 다음주 예고편에서 “저희 만재도에서는”이라며 만재도 자랑을 하는 유해진 모습이 공개됐다. 또 유해진이 “만재도에서는 체계적으로 움직이는 게 있는데 여긴 뭔가 어수선하다”고 하는 모습도 예고돼 폭소케 했다.

이날 유해진은 옥순봉 대표 이서진을 처음으로 만난 자리에서 정중하게 악수 인사를 나누며 남북정상회담을 보는 듯한 느낌도 선사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tvN ‘삼시세끼 정선편’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