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삼시세끼


[텐아시아=황성운 기자] ‘삼시세끼’ 지성의 택연 사랑이 계속됐다.

12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정선편’ 5회에서 멤버들은 점심 미션으로 다슬기 비빔국수가 주어졌다. 멤버들은 성공적으로 만든 다슬기 비빔국수를 맛있게 나눠 먹었다.

식사를 끝마칠 때 쯤 지성은 택연을 걱정했다. 그는 “택연이 몸에 비해 많이 못 먹었다”며 “많이 먹어야 한다. 얘는 성장기잖아”라고 말했다.

그리고 다슬기 비빔국수가 담긴 그릇을 한쪽으로 기울려 택연이 먹기 편하도록 도왔다. 택연은 해맑은 표정으로 ‘먹방’을 선보였다.

황성운 기자 jabongdo@
사진. tvN ‘삼시세끼’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