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정창욱 이연복
‘냉장고를 부탁해’ 정창욱 이연복


‘냉장고를 부탁해’ 정창욱 이연복

[텐아시아=이은호 인턴기자] 그룹 노을의 강균성이 중식 대가 이연복에 요리에 극찬을 보냈다.

13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4차원 대세남 강균성의 냉장고를 놓고 벌이는 셰프들의 치열한 요리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일식의 ‘맛 깡패’ 정창욱과 42년 경력의 중식 고수 이연복의 세기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연복은 셰프는 유린기와 중국식 채끝살 볶음을 만들어내며 시선을 끌었다. 강균성은 이연복 셰프의 요리를 맛본 후 “완전 대박이다”며 “유린기한테 유린당했다”고 평가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연복 셰프는 SBS ‘생활의 달인’, 케이블채널 올리브TV ‘오늘 뭐 먹지’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린 중식 요리 전문가다.

이은호 인턴기자 wild37@
사진. JTBC ‘냉장고를 부탁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