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형탁 홍진영
심형탁 홍진영


심형탁 홍진영

배우 심형탁이 가수 홍진영의 노래에 감탄했다.

6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심형탁과 가수 홍진영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한 청취자는 홍진영에게 “‘복면가왕’에서 가면 쓰고 노래 부르니 더 예쁘더라”고 말했다. 홍진영은 “그날 알리의 ‘별짓 다 해봤는데’를 불렀다”고 말했고 이를 듣던 정찬우는 “알리 노래가 굉장히 힘든데 잘 물렀느냐”고 되물었다. 이에 홍진영은 여유로운 모습을 보이며 “부를만했다”고 답해 방청객들의 환호를 받았다. 호응에 힘입어 홍진영은 즉석 라이브를 펼쳤고 라이브를 듣던 심형탁은 “트로트만 잘 부르는 게 아니라 모든 노래를 다 잘부른다”며 감탄했다.

심형탁은 케이블채널 Mnet ‘칠전팔기 구해라’에 출연 중이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 홍진영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