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마음 반짝반짝’ 방송 화면.
‘내 마음 반짝반짝’ 방송 화면.


‘내 마음 반짝반짝’ 방송 화면.

남보라와 하재숙이 ‘치킨’을 두고 한 판 싸움이 벌어졌다.

17일 첫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내 마음 반짝반짝’ 1회에는 어머니를 일찍 여의고 씩씩하게 살아가는 이순정(남보라)의 모습이 그려졌다. 순정은 아버지(이덕화) 몰래 치킨 배달을 하고 있었다.

진심원조통닭을 운영 중인 순정이네 집은 주변 치킨집이 파업하게 되면서 반사이익을 누리게 됐다. 그러던 사이 순정은 놀이터로 치킨 배달을 갔고, 그곳에는 운탁치킨의 막내 천은비(하재숙)와 그 무리가 있었다.

그리고 순정의 치킨이 오자 “늦었으니까 돈 안낸다”라고 시비를 걸었다. 이에 순정과 은비는 치킨의 원조를 두고 싸웠고, 결국 머리채를 잡고 서로 싸움을 벌였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 ‘내 마음 반짝반짝’ 캡쳐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