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본 삼매경에 빠진 서강준.
대본 삼매경에 빠진 서강준.


대본 삼매경에 빠진 서강준.

대본 삼매경에 빠진 서강준이 모습이 눈에 띈다

KBS2 주말드라마 ‘가족끼리 왜 이래’에서 엄친아 윤은호 역으로 출연 중인 서강준이 대본 삼매경에 빠진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강준은 촬영 쉬는 시간에도 신중하게 대본을 체크하며 연습하고 있다. 차 안에서 서강준은 대사를 읊어보기도 하고 세트장과 대기실, 야외 촬영장에서도 대본을 틈틈이 읽어가며 언제 어디서나 대본 ‘열공’에 한창인 모습으로 이목을 사로잡고 있는 것.

특히 서강준은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대본을 손에 쥔 채 연습에 집중하며 캐릭터에 몰입하는 모습으로 연기 열정을 드러냈다.

촬영 현장 관계자들은 “서강준이 촬영 쉬는 시간 대본에 빠져 대사 연습을 하는 모습은 수시로 볼 수 있다. 촬영 중간 자투리 시간에도 끊임없이 대본을 연구하고 연습하는 노력파 배우다운 모습에 감탄했다”고 칭찬했다.

‘가족끼리 왜 이래’는 매주 토, 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제공. 판타지오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