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C 딩동
MC 딩동


MC 딩동

“소원이 있다면 이 자리에서 신동엽 씨에게서 연예대상을 받고 싶습니다”

MC 딩동이 대상 후보 신동엽을 소개하며 뭉클함을 자아냈다.

27일 오후 KBS2를 통해 생방송된 2014 ‘KBS 연예대상’에서는 대상 후보의 지인들이 등장해 후보들을 소개하는 시간이 마련됐다. 이에 대상 후보 중 한 명인 신동엽을 소개하러 나온 딩동은 신동엽과의 일화를 들려주었다.

딩동은 “난 KBS 4개의 예능 프로그램에서 녹화 전 주의사항을 알려드리고 분위기를 띄우는 사전 MC딩동이다. 불후의 명곡 사전 MC 자격으로 이 자리에 섰다”라고 자신을 소개하며 “정말 존경하는 신동엽 선배님에 대해 얘기하려니 설레고 떨리고 행복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신동엽 씨의 진행을 보면 감동의 쓰나미가 몰려온다. 수백명의 관객들과 소통하고 마음까지 읽어낸다. 왜 동엽신이라 부르는지 알겠다. 진심으로 신동엽 선배님께 감사드린다”며 존경심을 드러냈다.

또 “신동엽 선배는 혼자 잘 먹고 잘사는 것 같지만 매주 녹화 끝나면 내가 했던 말을 기억했다가 ‘이 말은 좋으니 아끼고 발전해라. 이런 말은 절대로 하지마라’는 등 필요한 조언을 꼭 들려주곤 한다”며 그와의 에피소드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내 소원이 있다면 언젠가 이 자리에서 혹시 연예대상에서 상을 받는다면 그 상을 신동엽 씨한테 받고 싶다. 그때까지 버텨주실거죠?”라며 소개를 마무리했다.

개그맨 신동엽, 가수 유희열, 성시경이 MC로 나선 이날 ‘연예대상’의 대상 후보로는 신동엽 유재석 김준호 강호동 등이 올랐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K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