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혜리
걸스데이 혜리


걸스데이 혜리

걸스데이 혜리가 ‘마녀사냥’ 녹화장을 급습한다.

JTBC 드라마 ‘선암여고 탐정단'(극본 신광호 연출 여운혁)(이하 ‘선암여고 탐정단’) 측은 극중 자칭 여배우 담당 이예희 역을 맡은 혜리가 오는 28일, JTBC ‘마녀사냥’에 깜짝 등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공개된 ‘마녀사냥’ 예고영상에서 혜리는 교복 차림으로 등장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풋풋한 교복차림이 혜리의 상큼한 미소와 어우러져 녹화장을 산뜻하게 만드는 한편, 과연 그가 왜 교복차림으로 마녀사냥 녹화장에 나타난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지난 17일 진행된 ‘마녀사냥’ 녹화 현장에서 혜리는 특유의 앙탈 애교로 단 10분 만에 녹화장을 초토화 시켰을 뿐만 아니라, 이상형을 전격 공개해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고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이날 혜리는 ‘마녀사냥’의 녹화가 끝난 직후, ‘마녀사냥’ 세트에서 진행되는 ‘선암여고 탐정단’의 예고편 촬영을 위해 대기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혜리는“아주 잠깐 출연 한 것이지만 평소에 굉장히 좋아했던 프로그램이라 매우 즐거웠다. 그 덕분에 이어서 촬영했던 ‘선암여고 탐정단’ 예고편 촬영도 굉장히 재미있게 찍을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선암여고 탐정단’은 여고생들의 유쾌발랄 수사 일지를 그린 학원 추리 로맨스로 JTBC를 통해 2014년 12월 16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JT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