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 헴스워스
크리스 헴스워스


살아있는 가장 섹시한 남자는 누구일까. 2014년 최고 ‘섹시남’으로 크림스 헴스워스가 뽑혔다.

19일(현지 시각) 미국 잡지 피플에 따르면 헴스워스는 피플지가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섹시한 남자(Sexiest Man Alive for 2014) 1위에 올랐다.

‘토르: 천둥의 신’(2011년) ‘어벤져스’(2012년) ‘토르: 다크월드’(2013년)를 통해 국내 팬들에게도 친숙한 헴스워스는 큰 키와 탄탄한 몸매로 여성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하지만 그는 유부남.

아닌 게 아니라 그는 1위 소감으로 아내에게 “기억해. 사람들이 나를 살아있는 가장 섹시한 남자로 생각한다는 걸 말이야. 그러니 이제부터 설거지와 아기 기저귀 가는 건 하지 않겠어. 나는 우월하니까”라고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지난해에는 그룹 마룬5의 애덤 리바인이 이 부분에서 최고로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으며 그동안 채닝 테이텀, 브래들리 쿠퍼, 라이언 레이놀즈, 조니 뎁 등이 1위를 거쳐 갔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is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