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박찬호 야구 해설위원
SBS 박찬호 야구 해설위원


SBS 박찬호 야구 해설위원

야구계의 레전드 박찬호가 이승엽에 대해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2014 인천아시안게임이 열리는 송도 IBC 국제 방송센터 SBS에 방문한 박찬호는 타 방송사 해설을 맡은 이승엽과 이야기를 나눠봤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안 그래도 도착하자마자 바로 전화했는데, 제 전화를 안 받던데요? 벌써부터 라이벌전인가 봐요”라고 답했다.

이어 “ 전 투수였고, 이승엽 선수는 현재 활약하고 있는 타자니까 각자의 눈높이에서 최선을 다하고 싶다. 김치찌개와 된장찌개의 맛의 선택은 시청자의 몫인 것 같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 박찬호는 “내 본업은 아니지만,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진솔한 중계를 하겠다. 그리고 꿈나무들에겐 다양한 야구에 대한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 주고 싶다”며 포부를 밝혔다.

박찬호는 이번 인천 아시안게임에서 SBS 야구 경기 현장 중계 해설위원을 맡아 SBS 스포츠 정우영 캐스터와 이순철 해설위원과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대망의 첫 중계는 대한민국과 대만전인 오는 24일 수요일 오후 5시 30분 SBS 중계를 통해 확인해 볼 수 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S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