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한 나의 도시’ 임현성 커플
‘달콤한 나의 도시’ 임현성 커플


‘달콤한 나의 도시’ 임현성 커플

도시에서 살아가는 네 여성의 리얼한 일상이 또 한 번 공개된다.

17일 방송될 SBS ‘달콤한 나의 도시’에서는 서른 즈음에 접어든 일반인 여성 4명의 사랑과 결혼, 일 등 리얼한 이야기가 펼쳐진다.

11월 결혼을 앞둔 임현성은 고향 친구들에게 예비 신랑을 소개하는 자리를 가졌다. 임현성의 남자 친구는 여자들에게 둘러싸여 얼음이 되어 버렸고, 왜 현성이와 결혼을 결심했냐고 묻는 질문에 대답을 하지 못했다. 이 모습에 임현성은 속이 상하고 서운해 하게 된다. 방송을 통해 선뜻 대답을 못한 남자친구의 속마음이 공개될 예정이다.

또 이날 방송에는 서울 상경 3년 차이자 8개월 차 직장인 최정인이 월급날을 앞두고 가계부를 정리하는 모습과 한 푼이라도 아끼려는 그녀만의 노력이 공개된다. 알뜰한 최정인이 유일하게 사치를 부리는 것은 바로 야구 관람인데 진정한 롯데 골수팬으로서의 모습도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그런가하면 오수진 변호사는 한밤 중 친구의 전화를 받고 눈물을 쏟은 사연과 오랜만에 할머니를 만나 그동안 방송에서 볼 수 없었던 애교를 보여 줄 예정이다.

또 헤어디자이너 최송이는 후배들의 승급시험을 바라보며 함께 속상해하는 모습과 회식자리에서 숨겨왔던 노래실력을 공개한다.

‘달콤한 나의 도시’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 15분 방송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S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