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원
더원


더원

MBC ‘추석 특집 2014 나는 가수다’의 최종 우승은 더원에게 돌아갔다.

9일 방송된 ’2014 나는 가수다’에서는 이번 특집에서는 씨스타 효린, 플라이투더스카이, 더원, 박기영, 김종서, 시나위, 윤민수 등 7팀이 총 두 차례에 걸친 라운드를 펼쳤다. 첫 번째 라운드는 각자의 히트곡 무대로, 두 번째 무대는 리메이크 곡으로 꾸며졌으며 500명의 청중평가단이 심사를 진행했다.

이날 더원은 2라운드 무대에서 백지영의 ‘잊지 말아요’를 선보였다. 원곡이 여가수의 곡임에도 불구하고 더원은 자신만의 애절하고 폭넓음 음역대의 보이스로 관객들의 심금을 울렸다.

더원은 “운이 좋아서 또 한번의 트로피를 받은 것 같다”며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벅찬 소감을 전했다.

연령대별 투표에서는 10대 윤민수 20대 플라이투더스카이와 김종서 30대 효린 40대 더원 50대 이상 효린이 각각 1위를 차지했다. 이날 가수들은 각각 자신의 대표곡과 리메이크 곡으로 두 번의 경연을 보여주며 청중들의 평가를 받았다. 무대에 오른 가수들은 다소 긴장한 눈빛을 보이면서도 그동안 연습해 온 기량을 유감없이 선보였다.

지난 3일 진행된 야외녹화에는 총 1000여명의 관객이 우비를 쓴 채 무대를 향해 환호하는 등 뜨거운 관심을 짐작하게 했다. 진행은 김성주와 윤민수가 맡았으며, 스튜디오 MC로는 남희석, 김신영, 조세호가 활약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M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