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라
이소라


이소라

방송인 이소라가 힘들었던 시간을 들려주며 눈물을 보였다.

20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이하 ‘룸메이트’)에서는 신성우, 이소라, 이동욱, 홍수현, 조세호, 애프터스쿨 나나, 2NE1(투애니원) 박봄, 서강준, 박민우, 송가연, 엑소(EXO) 찬열이 캠핑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룸메이트’ 멤버들은 저녁식사 후 함께 게임을 즐기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이소라는 “연예계 생활하며 힘든 적이 있었나”라는 질문을 받고 한참 망설이다 눈시울을 붉혔다. 이소라는 “사실 우리는 굉장히 갇힌 생활을 한다. 다른 사람을 만날 수 있는 환경이나 여건이 안 돼 늘 만나는 사람만 만나고 환경이 바뀔까 불안해 한다”며 연예계 생활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이어 “힘든 시간이 지나니까 연예계에 있는, 여기에 있는 친구들한테 해주고 싶은 얘기가 생기더라”라며 “조금 더 다른 사람들과 교류를 하려고 노력 했으면 좋겠다. 사람은 결국엔 주변 친구가 가장 중요하다”며 “옆에서 나에게 어떤 사람이 정말 좋은 영향을 주는지, 그 사람이 누군지를 생각해 보고 그런 사람들을 옆에 많이 두면 잘 할 수 있다”고 전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