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주영
박주영


박주영

축구 국가대표 선수 박주영이 세월호 침몰 사고를 돕기 위해 1억원을 기부했다. 24일 대한적십자사는 “박주영이 24일 오전 대한적십자사에 세월호 침몰 사고 희생자와 유가족을 돕기 위한 기부금 1억원을 보내왔다”고 밝혔다.

박주영은 “재활치료를 받으며 세월호 소식을 접하고 자녀를 잃은 학부모들과 아픔을 함께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며 “작은 마음이지만 피해자 가족들에게 소중하게 사용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박주영과 함께 박주영의 팬들도 팬클럽 차원에서 24일부터 오는 5월 초까지 세월호 침몰 사고 피해자를 돕기 위한 기부금을 모금해 도울 예정이다.

박주영을 비롯해 야구선수 류현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 등 스포츠 스타는 물론 배우 김수현, 송승헌, 하지원, 주상욱, 김보성, 오연서, 유하나, 장미인애 등 많은 연예인들이 기부에 동참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대한축구협회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