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1박 2일


‘1박 2일’ 요물막내 정준영이 머리를 휘날리며 자전거를 타는 모습이 공개됐다.

13일 오후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이하 1박 2일)은 경기 풍도로 떠난 멤버들의 ‘모 아니면 도’ 의리여행이 펼쳐진다. 정준영이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한 모습으로 자전거와 미션카드를 받아 든 모습이 공식 페이스북(http://www.facebook.com/1night2days3)을 통해 공개됐다.

멤버들은 야생화의 천국 풍도에 단 하나뿐인 슈퍼 이용권을 획득하기 위해, 단체미션을 수행할 예정이다. 제작진은 “눈에 띄지 않는 예쁜 꽃들이 많아 여러분을 풍도로 모시게 됐다. 제한시간 안에 미션카드에 있는 야생화의 사진을 찍어오라”며 30분의 시간을 제시했다.

멤버들은 결국 카드를 보며 난생 처음 보는 야생화 이름에 멘탈붕괴를 일으켰고, ‘풍도대극’이라는 어마무시한 포스를 풍겨내는 야생화의 이름에 눈이 휘둥그레 해지는 모습을 보였다. 정준영은 재빠르게 “자기 앞에 있는 걸로 가져가자”고 제안했지만, 이내 형들은 그의 등을 떠밀며 “네가 제일 똑똑하니까..의리!”라며 그에게 풍도대극 미션카드를 안겨 웃음을 자아냈다.

정준영은 풍도대극의 사진을 접하곤 “이렇게 보면 상추에요. 숲 속 경사진 곳에…”라며 말끝을 흐리더니 “나 안 할래”라고 헛웃음을 뱉어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특히 정준영은 풍도대극을 찾기 위해 풍도를 샅샅이 뒤졌지만, 공개된 사진처럼 미션 수행 내내 조급함을 떨치지 못하는 모습으로 긴장감을 형성했다는 후문.

과연 정준영을 조급하게 만든 야생화 풍도대극의 자태는 어떠했을지, 럭키가이 정준영은 풍도대극을 찾아 미션을 완수할 수 있었을지는‘1박 2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1박 2일’ 공식 페이스북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