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남일녀’ 캡처
‘사남일녀’ 캡처


‘사남일녀’ 캡처

‘사남일녀’ 김구라가 윤계상을 언급해 이하늬를 당황케 했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사남일녀’에서는 김구라, 김민종, 서장훈, 김재원, 이하늬, 신보라가 충북 청원군 옥산면 오산리에 사는 엄마 아빠와 첫 만남을 갖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남매들은 축사를 찾아 소 이름을 짓기 시작했다. 이때 한 소가 노상방뇨 하는 모습을 발견한 김구라가 “쟤 이름을 하늬로 하자”라고 말하며 이하늬를 놀렸다. 이는 과거 이하늬가 노상방뇨를 했던 상황을 빗대어 말한 것.

이어 김구라는 하늬 소 옆의 소를 지목하며 “쟤 이름은 계상이로 하자”라며 이하늬의 연인 윤계상을 언급, 이하늬를 계속 놀렸다. 이에 신보라가 “암컷같다”라고 말하자 구라는 “그럼 계순이로 하자”라고 재치 있는 농담을 이어 나갔다.

‘사남일녀’는 김구라, 김민종, 서장훈, 김재원 네 형제와 고명딸 이하늬가 남매가 돼 시골에 계신 부모님과 4박 5일 동안 함께 생활하는 리얼리티 관찰 예능프로그램이다.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