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원영
최원영


최원영

SBS 새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에서 최원영이 새로운 모습을 보인다.

24일 ‘쓰리데이즈’ 측은 최원영의 사진을 공개했다. 최원영은 ‘쓰리데이즈’에서 악의 축이자 대통령을 위협하는 김도진 역을 맡았다.

최원영은 “김은희 작가님의 시놉과 대본을 보자마자 탄탄함이 느껴져 순식간에 읽었는데 드라마가 빠른 템포와 스펙타클함이 잘 살려있었다”며 “그리고 신경수 감독님의 센스 있는 연출력에 대한 신뢰도 출연을 결정하게 된 데 한몫했고 여기에 손현주, 윤제문, 장현성 선배님 등 좋은 배우분들과 같이 연기하게 돼 망설일 필요가 없었다”고 말했다.

특히 최원영은 이번 드라마를 위해 최근 출연작과는 다른 외형상 변화를 줬음을 털어놨다. 최원영은 “드라마 ‘상속자들’에서는 건실하고 정의로운 회사원 겸 가장의 모습이라는 설정 때문에 머리를 조금 길러 캐릭터에 충실했다”며 “정재영 씨, 한지민 씨와 출연한 영화 ‘플랜맨’에서는 일상에 가볍게 있을 수 있는 얄미운 인물이라 뿔테안경을 쓰고 헤어와 의상에도 신경을 썼다. 이번 ‘쓰리데이즈’의 도진은 깔끔한 의상을 입지만 보시는 분들로 하여금 분노와 반향을 일으킬 수 있도록 설정했다. 이전 작품들과 차별을 두기 위해 일부러 머리도 잘랐다”고 덧붙였다.

‘별에서 온 그대’ 후속으로 방송되는 ‘쓰리데이즈’는 SBS 드라마 ‘싸인’, ‘유령’을 집필한 김은희 작가와 ‘뿌리깊은 나무’를 연출한 신경수 감독이 호흡을 맞췄다. 첫 방송은 오는 3월 5일 오후 10시.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BS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