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TV 좋아요’ 레이디제인
‘공유TV 좋아요’ 레이디제인


‘공유TV 좋아요’ 레이디제인

가수 레이디제인이 ‘쌍욕라떼’에 굴욕을 맛봤다.

지난 11일 방송된 tvN ‘공유TV 좋아요’에서는 SNS 속 약 64만명 네티즌이 공유한 통영 ‘쌍욕라떼’가 소개됐다. ‘쌍욕라떼’는 라떼 위에 하트나 예쁜 문양 대신 찰진 욕설이나 독설 문구를 새겨주는 통영의 명물이다.

이날 방송에서 레이디제인은 ‘홍대 길거리에 널렸다’는 라떼아트를 받았다. 이에 레이디제인은 “흔히들 내가 ‘홍대 여신’이라 하니 댓글 등 반응을 보면 ‘저런 애 홍대가면 200명 널렸다’고 하신다. 통찰력이 있으시다”고 솔직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레이디제인 외에도 MC 김성주는 ‘같이 다니기 창피하다’, 이경규는 ‘말이 많다’ 등의 ‘쌍욕라떼’를 선물받았다.

이날 첫 방송된 ‘공유TV 좋아요’에서는 SNS 상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콘텐츠를 이경규 팀과 김구라 팀으로 나뉘어 소개해줬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tvN ‘공유TV 좋아요’ 캡처

당신의 선택, ‘피겨여왕’ 김연아의 역대 최고 프로그램과 음악은?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