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솜
다솜


다솜

걸그룹 씨스타 다솜이 혹독한 다이어트를 고백했다.

최근 진행된 KBS2 ‘1대 100’ 녹화에 참여한 다솜은 “걸그룹이다 보니 혹독한 다이어트를 해야 한다. 나는 식이요법과 운동을 겸하는데 운동은 웨이트나 유산소를 즐겨한다”고 다이어트 비법을 전했다.

이어 다솜은 “먹는 것을 싫어하는 사람이 어딨냐. 먹기 위해 살고 살기 위해 먹는 것이다. 맛있는 음식을 먹는 것이 삶의 즐거움인데 마냥 굶고 살 수는 없다”며 “주로 1일 1식을 하는데 오후 4시 쯤 점저(점심+저녁)를 먹는다”고 토로했다.

다솜은 “드라마를 시작하며 매일 방송으로 나를 확인할 수 있다 보니 방송에 비춰지는 내 모습을 보고 다이어트를 조절하고 있다”며 “드라마를 하기 시작하며 살이 저절로 빠지고 있는데 드라마는 밥을 안 먹으면 힘이 안 나더라. 게다가 내가 밥을 안먹으면 스태프들도 밥을 안 먹는다. 그래서 요즘은 같이 먹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1대 100’에는 다솜에 이어 가수 김종서가 출연해 100인과의 경쟁을 펼쳤다. 다솜과 김종서가 펼치는 ‘1대 100’은 오는 21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KB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