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클라라가 2일 오후 부산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19회 부산국제영화제(19th BIFF)’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올해로 19회를 맞은 ‘부산국제영화제(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는 오픈토크, 야외무대인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는 아시아 최대의 영화제로 오는 11일까지 부산 센텀시티, 해운대, 남포동 일대에서 열린다.

부산=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