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new.c.c.c 제공
사진=new.c.c.c 제공


그룹 아스트로 멤버이자 배우 차은우가 영화 OST에 도전했다.

차은우는 오는 28일 오후 6시 영화 <데시벨> OST ‘항해(LOVE SAILING)’ 음원을 발매한다.

차은우가 부른 영화 <데시벨> OST ‘항해(LOVE SAILING)’는 밝은 리드 기타 사운드에 물 흐르는 듯한 드럼 리듬으로 산뜻한 느낌을 주는 곡으로 차은우만의 부드럽고 감미로운 미성과 만나 그리움의 정서를 극대화해주는 곡이다. 특히 차은우가 데뷔 후 첫 영화 OST를 가창해 더욱 남다른 의미를 가진다.

차은우는 영화 <데시벨>에서 해군 잠수함 음향 탐지 부사관 역을 맡았다. 침착한 성격에 강한 정신력을 지닌 캐릭터를 차은우만의 매력으로 소화해 낼 예정이다.

첫 스크린 주연에 도전하는 차은우는 사전 공개된 영화 <데시벨> 스틸 속 짧은 헤어스타일과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으로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했다.

한편, 차은우가 부른 영화 <데시벨> OST ‘항해(LOVE SAILING)’는 오는 2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