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은비 /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권은비 /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권은비가 한층 업그레이드 된 매력으로 컴백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지난 30일 오후 6시 공식 SNS를 통해 권은비 세 번째 미니 앨범 '리탈리티(Lethality)'의 두 번째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

'얼티밋(Ultimate)'이라는 타이틀로 게재된 콘셉트 포토 속 권은비는 섹시한 레오파드 패턴이 돋보이는 미니 원피스에 롱 부츠를 신은 채 화려한 액세서리보다 더 화려한 비주얼을 과시하며 시선을 압도했다.

권은비는 감각적인 스타일링과 특유의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으로 한층 업그레이드 된 매력을 마음껏 발산, 시크하면서도 매혹적인 무드를 자아내며 명불허전 '콘셉트 장인'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특히 이번 두 번째 콘셉트 포토의 타이틀인 '얼티밋'은 '궁극적인', '최후의'와 같은 뜻을 가진 단어로, 앞서 공개된 첫 번째 콘셉트 포토의 타이틀인 '리빌(Reveal)'에 이어 '얼티밋'까지 단어들이 의미하는 바가 무엇일지에 대한 호기심 역시 증폭되고 있다.

권은비는 지난 4월 발매한 '컬러(Color)' 이후 약 6개월 만에 컴백한다.

차별화된 콘셉트와 독보적 음악성, 화려한 퍼포먼스로 국내를 넘어 전 세계 K팝 팬들의 마음을 매료시키며 '완성형 솔로 아티스트'로 거듭난 권은비가 새 미니 앨범 '리탈리티'를 통해 선보일 새로운 음악과 무대에 이목이 집중된다.

권은비의 세 번째 미니 앨범 '리탈리티'는 오는 10월 1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