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차트 역주행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빌보드 차트에서 식지 않는 인기를 과시하고 있다.

30일(현지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9월 3일 자)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앤솔러지 앨범 ‘Proof’는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에서 전주 대비 9계단 오른 74위에 자리하며 11주 연속 차트인했다.

이외에도 방탄소년단은 ‘Dynamite’로 빌보드 여러 차트에서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2020년 8월 발표된 ‘Dynamite’는 ‘디지털 송 세일즈’에 4위로, ‘핫 캐나다 디지털 송 세일즈’에 18위로 재진입했고, ‘글로벌 200’과 ‘글로벌(미국 제외)’에서는 각각 전주 대비 67계단, 46계단이나 반등해 39위와 29위에 자리했다.
사진제공=Matthew Daniel Siskin
사진제공=Matthew Daniel Siskin
방탄소년단 협업곡들의 인기도 여전하다. 정국과 찰리 푸스의 협업곡 ‘Left and Right (Feat. Jung Kook of BTS)’는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 44위를 기록하며 9주 연속 차트인했다. 이 곡은 ‘팝 송’ 16위, ‘디지털 송 세일즈’ 17위, ‘글로벌(미국 제외)’ 20위, ‘글로벌 200’ 25위, ‘라디오 송’과 ‘캐나다 핫 100’ 32위,’ 핫 캐나다 디지털 송 세일즈’ 47위 등 여러 차트에서 강세를 보였다.
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차트 역주행
멤버 진, 지민, 뷔, 정국과 베니 블랑코, 스눕독의 협업곡 ‘Bad Decisions’는 ‘핫 100’ 60위로 3주 연속 차트인했고 ‘디지털 송 세일즈’ 2위, ‘팝 송’ 26위, ‘글로벌 200’ 37위, ‘글로벌(미국 제외)’ 38위, ‘캐나다 핫 100’ 61위 등 다수의 차트에 이름을 올렸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