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 '걸스' 164만 장 팔았다…역대 K팝 걸그룹 최다 음반 판매량 기록


그룹 에스파(aespa)가 두 번째 미니앨범 ‘Girls’(걸스)로 역대 K팝 걸그룹 최다 음반 판매량 신기록을 달성했다.

지난 7월 8일 발매된 '걸스'는 7월 써클(구 가온) 월간 앨범 차트에서 164만 5255장의 판매량으로 1위를 차지, 써클차트 집계 기준 역대 K팝 걸그룹 최다 음반 판매량을 기록하며 에스파의 막강한 파워를 다시 한번 확인시켜 주었다.

'걸스'는 K팝 걸그룹 선주문량 신기록(161만장)을 경신한 데 이어, 발매 첫 주 142만장의 판매고(써클차트 기준)로 K팝 걸그룹 최초 초동 밀리언셀러에 등극하며 역대 걸그룹 최고 초동 판매량을 기록한 바 있다.

또한 에스파는 이번 앨범으로 미국 빌보드의 메인 차트 ‘빌보드 200’에서 3위로 진입하며 올해 K팝 걸그룹 최고 순위를 달성했다.

아티스트의 미국 내 영향력과 인지도를 한눈에 보여주는 ‘아티스트 100’ 차트에서도 3위를 차지했으며, ‘톱 앨범 세일즈’,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 ‘월드 앨범’ 등 3개 차트 1위를 포함해 빌보드 총 10개 차트에 입성하며 글로벌한 인기와 화제성을 입증하기도 했다.

한편, 에스파는 오는 8월 20일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되는 ‘SMTOWN LIVE 2022 : SMCU EXPRESS @HUMAN CITY_SUWON’(에스엠타운 라이브 2022 : 에스엠씨유 익스프레스 @휴먼 시티_수원)에 참여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