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韓솔로 가수 '최초' 美빌보드 글로벌 차트 '3주 연속' 톱10 진입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미국 빌보드 차트에서 한국 솔로 가수 '최초'이자 '유일'한 유일무이 신기록을 경신했다.

미국 저명한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7월 23일 자)에 따르면, 정국과 찰리 푸스가 협업해 발매한 'Left and Right'(레프트 앤드 라이트)가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차트에서 9위를 차지했다.

앞서 'Left and Right'는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차트 7월 9일 자 2위로 데뷔, 7월 16일 자 6위, 7월 23일 9위로 '3주 연속' 차트인하는 막강한 음원 저력을 과시했다.

특히 정국은 'Left and Right'로 한국 솔로 가수 '최초'이자 '유일'하게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차트 톱10에 '3주 연속' 진입하는 눈부신 위업을 달성했다.

또 'Left and Right'는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100'에 22위로 데뷔한데 이어 2주차에 47위, 3주차에 51위로 랭크되며 '3주 연속' 차트인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에 정국은 한국 아이돌 '최초'이자 '최장' 기간인 '3주 연속'으로 빌보드 '핫100'에 차트인하는 기염을 토했다.

더불어 정국은 'Left and Right'로 2022년 한국 그룹과 솔로 가수 전체를 통틀어 '최초'이자 '최장' 핫100에 3주 연속 차트인하는 또 다른 커리어도 이어갔다.

'Left and Right' 는 2022년 7월 23일 자 디지털 송 세일즈 7위, 빌보드 글로벌 200 13위,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9위, 캐나다 디지털 송 세일즈 33위, 팝 에어플레이 27위, 어덜트 팝 에어플레이 25위, 멕시코 에어플레이 4위, 필리핀 1위, 말레이시아 2위, 싱가포르 2위, 인도네시아 5위, 타이완 14위, 홍콩 18위, 오스트레일리아 23위, 뉴질랜드 24위 등 세부 차트에서도 압도적인 음원 위력을 보여줬다.

한편, 정국이 속한 방탄소년단은 '2030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홍보 대사로 위촉됐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