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텐아시아DB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이 활동 종료 후에도 국내외 차트에서 뜨거운 인기를 과시 중이다.

지난 14일(현지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6월 18일 자)에 따르면, 르세라핌의 데뷔곡 ‘FEARLESS’는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58위, ‘빌보드 글로벌 200’ 121위를 기록했다. 르세라핌은 데뷔 8일 만에 빌보드 차트에 첫 입성한 바 있다.

르세라핌의 공식적인 활동은 지난 5일 마무리됐지만 국내 음원 차트에서의 인기 역시 여전하다. ‘FEARLESS’는 최신 멜론 주간 차트(집계 기간 6월 6~12일)에서 지난주 대비 2계단 상승한 8위에 오르며 자체 신기록을 달성했고, 지니 주간 차트에서도 전주 보다 1단계 오른 9위에 안착했다.
사진제공=쏘스뮤직
사진제공=쏘스뮤직
이처럼 르세라핌은 활동 종료 후에도 큰 사랑을 받으면서 올해 데뷔한 걸그룹 중 가장 뛰어난 성적을 기록 중이다. ‘FEARLESS’는 지난 7일 멜론 일간 차트 8위에 올랐으며 이는 올해 발매된 걸그룹 데뷔곡 중 최고 성적이다.

이 곡은 13일 일간 차트에서도 9위를 차지하는 등 장기 흥행에 돌입했다. 올해 데뷔한 여자 아이돌 중 미국 빌보드 차트에 6주 연속 입성한 것도 르세라핌이 유일하다. 또한, ‘FEARLESS’는 지난 7일(현지시간) 미국 시사 주간지 타임(TIME)이 발표한 ‘2022 베스트 K-팝 노래’에 선정되는 등 현지에서 남다른 인기를 누리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