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방탄소년단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그룹 방탄소년단이 '다이너마이트(Dynamite)'로 일본 레코드협회로부터 다운로드 부문 '더블 플래티넘' 인증받았다.

21일 소속사 빅히트 뮤직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지난 20일 일본 레코드협회 기준 2020년 8월 21일 발표한 'Dynamite'가 누적 다운로드 횟수 50만을 넘어 '더블 플래티넘' 인증(2022년 3월 기준)을 획득했다.

앞서 'Dynamite'는 누적 재생수 5억 회를 돌파해 2022년 1월 기준 '다이아몬드' 인증 작품에도 올랐다. 특히 'Dynamite'는 인증일(2022년 1월 31일) 기준으로, 발표된 지 529일 만에 다이아몬드 인증받아 협회가 2020년 4월 스트리밍 부문 인증을 시작한 이래 최단기간 '다이아몬드' 달성 신기록을 세웠다.

일본 레코드협회는 곡의 누적 다운로드 횟수에 따라 골드(10만 회 이상), 플래티넘(25만 회 이상), 더블 플래티넘(50만 회 이상), 밀리언(100만 회 이상)으로 구분해 매달 인증하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인증 작품 명단을 발표한다.

방탄소년단은 일본 레코드협회의 다운로드 부문에서 'Dynamite' 외에도 '버터(Butter)'와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로 각각 '플래티넘'과 '골드' 인증을 획득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