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브걸스 "해체 위기였는데..." 눈물의 수상 소감 [2021 MAMA]


그룹 브레이브 걸스가 역주행 성공에 이어 'MAMA'에서 KTO 브레이크아웃 아티스트에 선정됐다.

11일 파주시 탄현면 CJENM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1 Mnet ASIAN MUSIC AWARDS(이하 '2021 MAMA')에서 브레이브걸스가 KTO 브레이크아웃 아티스트상을 수상했다.

이날 브레이브걸스의 민영은 대표로 마이크를 잡고 차분히 소감을 밝혔다, 민영은 "지금 너무 심장이 뛴다. 사실 올해 초 브레이브걸스는 해체 위기였다"고 운을 뗐다.

이어 "'MAMA'는 가수가 되기 전부터 너무 서고 싶었던 시상식이었다. 저희가 노력해서라기 보다 많은 분들이 도와주셨기 때문에 이 자리에 올 수 있었다"며 눈물을 보였다.

민영은 "너무 감사드린다.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