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
에스파


그룹 에스파와 엔하이픈이 나란히 신인상을 거머쥐었다.

11일 열린 '2021 Mnet ASIAN MUSIC AWARDS(이하 '2021 MAMA')에서 에스파와 엔하이픈이 신인상을 수상했다.

이날 에스파의 카리나는 "떨려서 무슨 말을 해야할 지 모르겠다. 'MAMA'에 다같이 온 것도 처음이고 팬들 앞에서 상을 받는 게 처음이다. 너무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상을 받게 해준 팬들 너무 감사하다. 이수만 선생님과 회사 직원들, 가족 모두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카리나는 "신인일 때만 받을 수 있는 신인상을 팬 여러분 앞에서 받을 수 있게 돼 영광이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엔하이픈의 선우는 "우리 엔진, 상 주셔서 감사하고 열심히 하는 엔하이픈이 되겠다"고 외쳤다.

이어 정원은 CJ 관계자와 방시혁 총괄 프로듀서를 비롯해 하이브 관계자들에게 감사인사를 전했다. 정원은 "좋은 음악과 퍼포먼스를 할 수 있도록 도와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희승은 "
꿈의 무대였는데 경험 쌓게 해주셔서 감사하고, 멤버들 고생했다"고 말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