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스파(aespa)가 미국 '빌보드 200' 차트에 재진입했다.

지난 10월 5일 발매된 에스파 첫 미니앨범 '새비지(Savage)'는 지난 7일(현지시간) 발표된 미국 빌보드의 메인 차트 '빌보드 200'과 '아티스트 100'에서 각각 85위, 99위를 기록했다.

발매 후 두 달이 지난 시점에 재진입하면서 에스파의 '롱런 인기'를 입증했다.

앞서 에스파의 '새비지'는 '빌보드 200'에 20위로 첫 진입해 K팝 걸그룹 첫 앨범 사상 최고 순위를 기록한 것은 물론, '아티스트 100' 차트에서도 K팝 걸그룹 첫 진입 순위 중 가장 높은 순위인 20위를 차지했다.

또한 ‘월드 앨범’, ‘인디펜던트 앨범’, ‘톱 앨범 세일즈’,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 ‘테이스트메이커 앨범’,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빌보드 글로벌 200’ 등 빌보드 10개 차트에 입성하는 성과를 거둬 현지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한 바 있다.

에스파는 지난 2일 개최된 '2021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2021 AAA)에서 대상인 '올해의 스테이지상'과 '신인상', '핫트렌드상'을 수상한 것에 이어, 4일 ‘멜론 뮤직 어워드 2021’(MMA 2021)에서도 대상인 ‘올해의 레코드 상’과 ‘신인상’, ‘올해의 TOP10’, ‘베스트 그룹(여자)상’을 수상하며 기록 행진을 이어 가기도 했다.

한편 에스파는 8일 오후 1시(한국시간) 방송되는 미국 Comedy Central 채널의 심야 코미디 토크쇼 ‘The Daily Show with Trevor Noah’에 출연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