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에스파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스파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스파(aespa)가 첫 미니앨범 'Savage'(새비지)로 미국 빌보드 차트를 휩쓸었다.

에스파는 첫 미니앨범 'Savage'로 19일(현지시간) 발표된 미국 빌보드의 메인 차트 '빌보드 200' 20위에 올라 K팝 걸그룹 첫 앨범 사상 최고 순위를 기록했다. 아티스트의 영향력과 인기를 확인할 수 있는 또 다른 메인 차트 '아티스트 100' 차트에서도 20위를 차지, K팝 걸그룹 중 가장 높은 순위로 첫 진입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앨범은 '월드 앨범' 및 '인디펜던트 앨범' 차트 1위를 비롯해 '톱 앨범 세일즈'와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 2위, '테이스트메이커 앨범' 4위,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13위,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24위, '빌보드 글로벌 200' 39위 등 빌보드 10개 차트에 진입하는 성과를 거둬, 에스파의 글로벌 파워를 다시 한번 확인케 했다.

지난 5일 발매된 에스파 첫 미니앨범 'Savage'는 국내 음원 및 음반 차트 1위, 각종 음악 방송 1위 트로피를 휩쓸어 4관왕에 올랐다. 또한 '뮤직뱅크'와 '인기가요'에서는 전작 'Next Level'(넥스트 레벨)이 함께 1위 후보에 올라 자체 격돌을 펼치는 등 이례적인 인기로 에스파 신드롬을 실감케 하며 'Black Mamba'(블랙맘바), 'Next Level'에 이은 3연타 히트 행진을 펼치고 있다.

에스파는 오는 22일 KBS '뮤직뱅크', 24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