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엔시티 127)의 정규 3집 선주문량이 212만장을 넘어섰다.

NCT 127 정규 3집 '스티커(Sticker)'는 예약판매 하루만에 선주문 수량 130만장을 넘은 데 이어, 지난 15일까지 212만장을 돌파, 컴백 전부터 더블 밀리언셀러 등극을 예고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는 전작 정규 2집 ‘NCT #127 Neo Zone’ 대비 300% 증가한 수치이자, 자체 최고 기록인 만큼 더욱 강력해진 NCT 127의 파워를 확인케 한다.

17일 오후 1시 공개되는 이번 앨범에는 시그니처 피리 소스가 중독적인 힙합 댄스인 타이틀곡 '스티커'를 비롯해 ‘Lemonade’, ‘Breakfast’, ‘같은 시선 (Focus)’, ‘내일의 나에게 (The Rainy Night)’, ‘Far’, ‘Bring The Noize’, ‘Magic Carpet Ride’, ‘Road Trip’, ‘Dreamer’, ‘다시 만나는 날 (Promise You)’ 등 다양한 매력의 총 11곡이 수록되어 있다.

컴백 당일인 17일 오후 1시 37분(한국시간 기준)부터 방송되는 미국 CBS 인기 토크쇼 ‘제임스 코든쇼’를 통해 '스티커'의 첫 무대가 공개될 예정이어서 글로벌 팬들의 뜨거운 관심이 기대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