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JYP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 박진영이 그룹 스트레이 키즈를 응원했다.

박진영은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트레이 키즈의 정규 2집 '노이지(NOEASY)' 커버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회사에서 스탭들과 열심히 스키즈 다음 앨범의 콘셉트를 고민하다가도 이 친구들이 작사 작곡해 온 곡을 들으면 "그냥 이걸로 가자!""라고 했다.

이어 "이 아이들의 창작 능력은 찐입니다. 곡의 주제, 제목, 작사, 작곡, 편곡 모두 이 친구들의 창의력에서 나오는 게 대부분입니다. 그래서 이들의 미래는 불안하지가 않습니다. Do your thing guys!"라며 스트레이 키즈에 대한 신뢰와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지난 23일 발매된 스트레이 키즈의 '노이지'는 선주문 수량 93만 장을 돌파했다. 스트레이 키즈는 자체 최고 성적을 갈아치우며 밀리언셀러를 향해 밝은 청신호를 켰다.

타이틀곡 '소리꾼'은 내 프로듀싱 그룹 3RACHA(쓰리라차)를 필두로 멤버 전원이 곡 작업에 참여했으며 추임새 "퉤퉤퉤"에 맞춘 손동작과 구름을 타고 떠다니는 듯한 안무 등 다채로운 퍼포먼스로 보는 재미를 높였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