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그룹 몬스타엑스(MONSTA X)가 2021년 미국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를 휩쓸었다.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Forbes)의 HOLLYWOOD&ENTERTAINMENT(할리우드&엔터테인먼트) 담당 칼럼니스트 휴 매킨타이어(Hugh McIntyre)는 최근 "2021년은 몬스타엑스에게 있어 가히 성공적인 한 해"라는 내용의 기사를 게재했다.

기사에 따르면 몬스타엑스는 올해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GAMBLER(갬블러)’부터 ‘Nobody Else(노바디 엘스)’, ‘Addicted(애딕티드)’, ‘KISS OR DEATH(키스 오어 데스)’, ‘Secrets(시크릿)’, ‘Night View(나이트 뷰)’ 등은 물론, 발매한 지 수 년이 지난 곡까지 총 16개의 트랙을 차트 상위권에 안착시키며 이례적인 성과를 거뒀다.
사진제공=美 포브스(Forbes) 홈페이지
사진제공=美 포브스(Forbes) 홈페이지
해당 기사를 통해 휴 맥킨타이어는 "몬스타엑스는 2021년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무려 16개의 다른 곡을 올려놓았다. 16개의 곡이 차트인한 성적은 이제까지 몬스타엑스의 커리어에서 순위에 올랐던 모든 곡들 합의 절반 가량"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전까지의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를 살펴보면 몬스타엑스가 가장 성공적인 성적을 거두었던 해는 지난 2017년이다. 당시 5개 트랙을 차트에 집계시켰었는데, 2015년 처음으로 차트에 이름을 올렸던 몬스타엑스는 보통 3곡 정도를 순위에 올려왔다. 그랬던 그들이 올해에는 벌써 그 5배에 달하는 성적을 거두고 있는 중"이라고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또한 휴 맥킨타이어는 "2021년 몬스타엑스는 다수의 프로젝트와 과거곡 차트 재진입을 위한 팬들의 노력 덕분에 최근 차트 상위권을 차지했다"며 "몬스타엑스의 팬덤은 함께 힘을 합쳐 수년 전 발매되었던 몇몇 곡들을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재입성 시켰다"고 몬스타엑스의 팬덤 몬베베(공식 팬클럽명)를 향한 찬사도 잊지 않았다.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앞서 몬스타엑스는 2020년 미국에서 발매한 첫 정규앨범 ‘ALL ABOUT LUV(올 어바웃 러브)’로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 5위를 비롯해 총 7개의 빌보드 차트에서 톱 10위권 안에 등극하는 쾌거를 이루며 해외 현지 매체의 집중 조명을 받았고, 가장 주목되는 아티스트 순위를 꼽는 ‘빌보드 아티스트 100’ 차트에서도 6위를 차지한 바 있다.

활발한 활동으로 2020년을 주름 잡았던 몬스타엑스는 올 한해도 멤버들이 직접 프로듀싱한 자작곡들을 통해 차트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는가 하면, 2월 발매된 아이엠의 첫 솔로앨범 ‘DUALITY(듀얼리티)’도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의 20%를 차지하는 것과 동시에 아이튠즈 월드와이드 앨범 차트 이틀 연속 1위, 아마존 베스트 셀러 디지털 송 차트 톱 10에도 진입하는 등 그들을 향한 글로벌한 인기를 실감케 만들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