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비하인드
개사 버전 인사
고막 남친의 정석
정세운 / 사진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정세운 / 사진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싱어송라이돌 정세운이 프로페셔널한 아티스트 면모를 보여줬다.

정세운은 지난 9일 오후 공식 유튜브 채널과 네이버 V LIVE(브이 라이브)를 통해 최근 여름 스페셜 스테이지 무대를 꾸몄던 MBC '쇼! 음악중심' 비하인드 콘텐츠를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정세운은 '별 보러 가자' 무대 이전 대기실에서 기타를 치며 목을 풀거나, 센스 있는 개사 버전으로 인사를 건네며 유쾌한 매력도 자랑하고 있다.

특히 정세운은 끊임없는 연습으로 긴장을 풀며 프로페셔널한 모습을 드러내는 것은 물론, 고막 남친의 정석다운 감미로운 보이스로 보는 이들의 귀 호강까지 책임졌다.

이어 무대에 오른 정세운은 연습하던 것과 달리 긴장감이라곤 느낄 수 없는 무대 매너와 여유로운 모습으로 '별 보러 가자'를 완성, 녹화를 무사히 마쳤다.

녹화가 끝난 후 정세운은 "적재 형님의 곡으로 이렇게 방송국에 나오니까 또 새롭고 좋은 나들이였다. 좋은 앨범 금방 준비해서 또 다시 찾아올 테니 기대해주시고, 기다려주시면 감사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