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저스트비(임지민, 이건우, 배인, JM, 전도염, 김상우)가 30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첫 번째 미니앨범 ‘JUST BURN (저스트 번)’를 발매 쇼케이스에 참석해 멋진공연을 펼치고 있다.
[TEN 포토] 저스트비 '의미있는 첫 시작'


앨범 '저스트 번'은 열정적인 모습으로 함께 불타오르자는 메시지를 내세웠다.

타이틀곡 '데미지(DAMAGE)'는 빛이 사라져가고 있는 세상에서 어둠과 고통에 굴복하지 않고 함께 맞서 싸우며 이겨내자라는 의미가 담겼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