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사옥서 만남
'우리집 준호' 별명 왜?
2PM 완전체 출연 약속
'문명특급' / 사진 = SBS 제공
'문명특급' / 사진 = SBS 제공


2PM 준호가 문명특급을 찾았다. '다시 컴백해도 눈감아줄 명곡(이하 '컴눈명')'의 네 번째 주인공으로 나온 것이다.

지난 3월, 군복무를 마치고 전역한 준호는 재재를 JYP엔터테인먼트 사옥으로 초대했다.

MC 재재는 지나간 K-POP의 재부흥을 위해 르네상스 시대 예술가들을 후원했던 메디치 가문을 패러디해 '재디치(재재+메디치)'로 분했다. 작년부터 역주행 열풍이 일었던 2PM의 '우리집'에서 유독 인기를 모았던 준호는 '우리집 준호'라는 별명이 생기기까지 한 연유를 재재와 함께 살펴봤다.

'우리집' 외에도 '컴눈명' 후보곡으로 '하.니.뿐.(하루종일 니 생각 뿐이야)', '암 유어 맨(I’m Your Man)' 등 쟁쟁한 노래들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특히 '암 유어 맨(I’m Your Man)'은 넥타이를 이용한 퍼포먼스가 있는데, 콘서트장에서는 넥타이 대신 벨트를 푸는 퍼포먼스를 했던 사실을 이야기하며 해명 아닌 해명을 해야 했다.

최종적으로 '컴눈명' 곡을 정하기 앞서 재재는 준호에게 2PM 멤버 전원을 만나 결정할 수 있냐고 물었고, 준호는 이에 흔쾌히 응하며 2PM 완전체가 문명특급에 출연할 것을 예고했다.

한편, 문명특급은 그동안 인터뷰했던 '컴눈명' 타자들 중 무대 진행 의사가 있는 팀을 모아 실제로 무대에 올린다. 그들의 무대는 6월 11일 밤 11시 30분 SBS에서 방송된다.

준호의 '컴눈명' 곡은 어떤 노래일지 27일 오후 5시 문명특급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최초 공개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