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 사장' 최준에 준며들었다, 협업하고 싶다"

소연 솔로 싱글 '인터뷰' 24일 오후 6시 발매
가수 소연/ 사진 =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소연/ 사진 =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인터뷰] 티아라 소연 "스토킹 피해 극복 중, 모두 행복하길" ②

그룹 티아라 출신 소연이 '카페 사장' 최준에 빠졌다고 밝혔다.

소연은 22일 오후 3시 새 솔로 싱글 '인터뷰'(interview) 관련 온라인 라운드 인터뷰를 열고 취재진들을 만났다.

이날 소연은 '누구와 함께 협업하고 싶냐'는 질문을 받고 "폴킴, 혁오, 아이유, 트와이스를 정말 좋아한다"며 "함께 협업하고 싶은 사람이 정말 많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런데 요즘 최준 씨 '카페사장' 그 분의 매력에 준며들었다"며 "뭐라도 같이 협업하고 싶고, 하다못해 비대면 소개팅이라도 하고 싶다. 요즘 준며들어서 살고 있다"고 밝은 미소를 지었다.

이에 함께 대화를 나누던 가수 영기가 "제가 어떻게 하면 연락이 닿을 수도 있을 거 같다"고 말했고, 소연은 "영상 통화라도 하게 해 달라"며 최준에 빠져든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가수 소연/ 사진 =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소연/ 사진 =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소연의 새 솔로 싱글 '인터뷰'는 지난 사랑에 대한 회상과 현재의 심경을 인터뷰 형식으로 절절하게 녹여낸 발라드 곡으로, 세련된 멜로디와 말하는 듯한 소연의 생생한 보컬이 특징이다. '알고보니 혼수상태'와 함께 작업해 탄생했으며, 소연이 가사를 직접 썼다.

'인터뷰'는 24일 오후 6시 공개된다. 같은날 MBC에브리원 '쇼!챔피언'을 통해 첫 무대에 오른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